본문 바로가기

쓰기

귄터 그라스, 거론하지 않으면 안 되는 것

뎡야핑, 2012-04-08 22:51:36

조회 수
16399
추천 수
0

gunter.jpg


독일의 작가 귄터 그라스. 그가 최근 발표한 시가 독일에 큰 논쟁을 불러일으켰다고 합니다. 귄터 그라스는 자신의 나치 부역 전적을 자서전을 통해 직접 밝히기도 했었는데요, 스스로 과거 청산을..! 독일은 아시죠, 이스라엘 관련해서 어떠한 제재를 가한 적도 없고 국제 사회의 제재에 동의한 적도 없고 오히려 공공연히 지원을 얼마나 하는지...; 암튼 더 이상 침묵할 수 없다는 귄터 그라스님의 시를 읽어 보세요!



Was gesagt werden muss

거론하지 않으면 안 되는 것

                                       

                                                                            Günter Grass 2012.4.4



Warum schweige ich, verschweige zu lange,
was offensichtlich ist und in Planspielen
geübt wurde, an deren Ende als Überlebende
wir allenfalls Fußnoten sind.


왜 나는 그리 오래도록 침묵했는가,

생존자로서 마지막까지 살아남는다 해도

우리는 기껏해야 전쟁의 각주(脚註) 같은 존재라는 게

전쟁 도상훈련에서 명백하게 나타난 걸.


Es ist das behauptete Recht auf den Erstschlag,
der das von einem Maulhelden unterjochte
und zum organisierten Jubel gelenkte
iranische Volk auslöschen könnte,
weil in dessen Machtbereich der Bau
einer Atombombe vermutet wird.

이란 국민을 멸살 시킬 수 있다고 떠드는

허풍쟁이에게 예속되고

조직적으로 환호성을 올리도록 조작하면서

선제공격의 정당성을 주장하는 건. 
이란이 핵폭탄 보유국의

세력권 안에 있다고 간주하기 때문이다.


Doch warum untersage ich mir,
jenes andere Land beim Namen zu nennen,
in dem seit Jahren - wenn auch geheimgehalten -
ein wachsend nukleares Potential verfügbar
aber außer Kontrolle, weil keiner Prüfung
zugänglich ist?

그런데 난 왜 마다했을까,

아무리 오랜 세월 비밀에 부치더라도
어떠한 검사도 할 수 없어서

제어도 할 수 없는

핵무기의 사용가능성이 점증하는

저 다른 나라의 이름을 거론하는 걸 ?


Das allgemeine Verschweigen dieses Tatbestandes,
dem sich mein Schweigen untergeordnet hat,
empfinde ich als belastende Lüge
und Zwang, der Strafe in Aussicht stellt,
sobald er mißachtet wird;
das Verdikt "Antisemitismus" ist geläufig.

내 침묵도 한 몫을 한

이런 사실에 대한 일반적인 침묵이, 
나는 부담스러운 거짓말로,

그리고 감시 속 처벌의 강요로 느껴진다.

그 강요를 무시하면 ;

반유대주의자로 낙인찍히는 것이.


Jetzt aber, weil aus meinem Land,
das von ureigenen Verbrechen,
die ohne Vergleich sind,
Mal um Mal eingeholt und zur Rede gestellt wird,
wiederum und rein geschäftsmäßig, wenn auch
mit flinker Lippe als Wiedergutmachung deklariert,
ein weiteres U-Boot nach Israel
geliefert werden soll, dessen Spezialität
darin besteht, allesvernichtende Sprengköpfe
dorthin lenken zu können, wo die Existenz
einer einzigen Atombombe unbewiesen ist,
doch als Befürchtung von Beweiskraft sein will,
sage ich, was gesagt werden muß.


하지만 지금, 내 나라에서는, 
그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는 
본질의 잘못들이, 
번번히 공개적인 말로 받아들여지고,

달리 말해서 극히 사무적으로, 또는

온갖 미사려구로 치장해서,

모든 것을 전멸시키는 폭발물이 장착된

특수한 잠수함을 하나라도 더

이스라엘에 판매해야 한다,

증명되지 않은 유일한 핵폭탄의 존재를

그곳으로 끌어들이면서.

그러나 그 사실을 뒷받침할 증거력의 우려를,

거론해야만 하는 것을, 나는 말한다.


Warum aber schwieg ich bislang?
Weil ich meinte, meine Herkunft,
die von nie zu tilgendem Makel behaftet ist,
verbiete, diese Tatsache als ausgesprochene Wahrheit
dem Land Israel, dem ich verbunden bin
und bleiben will, zuzumuten.

하지만 나는 왜 지금까지 침묵했는가?

얼룩진 오점을 결코 지울 수 없는

내 출신때문이라고, 난 생각한다,

이스라엘이라는 나라와 내가 연관되고

또 그 연관성이 남아있기를 바라는 건 지나친 기대이기에,

난 이런 명백한 진실을 애써 못본 체 했다.


Warum sage ich jetzt erst,
gealtert und mit letzter Tinte:
Die Atommacht Israel gefährdet
den ohnehin brüchigen Weltfrieden?
Weil gesagt werden muß,
was schon morgen zu spät sein könnte;
auch weil wir - als Deutsche belastet genug -
Zulieferer eines Verbrechens werden könnten,
das voraussehbar ist, weshalb unsere Mitschuld
durch keine der üblichen Ausreden
zu tilgen wäre.

왜 이제와서야 나는 말하는가, 
나이 들어 마지막 잉크로: 
핵보유국 이스라엘이 
아무래도 깨지기 쉬운 세계평화를 위태롭게 하기 때문인가 ? 
내일이면 이미 너무 늦을수 있을 수도 있는 일이기에,

오늘 말하지 않으면 안되는 것이기에 ;
또 우리 도이취사람으로서 끝까지 책임져야 할 - 
알 수 없는 범죄의 배달부가 될 수도 있기에, 
우리의 공동범행을,
통례적인 핑계로 지워버릴 수 없음을

예견할 수 있기에.


Und zugegeben: ich schweige nicht mehr, 
weil ich der Heuchelei des Westens 
überdrüssig bin; zudem ist zu hoffen, 
es mögen sich viele vom Schweigen befreien,
den Verursacher der erkennbaren Gefahr 
zum Verzicht auf Gewalt auffordern und 
gleichfalls darauf bestehen, 
daß eine unbehinderte und permanente Kontrolle 
des israelischen atomaren Potentials 
und der iranischen Atomanlagen 
durch eine internationale Instanz 
von den Regierungen beider Länder zugelassen wird.

보태어 말하면 : 나는 더 이상 침묵하지 않으련다,

서방의 위선에 싫증나 있는 데다가

많은 사람들이 침묵으로부터 벗어나기를

바라고 있기에,

분명히 알 수 있는 위난의 원인제공자에게

폭력의 포기를 촉구하며

그와 마찬가지로,

두 나라 정부가 승인한

국제사찰기구를 통해서

이스라엘의 핵전력과

이란의 핵시설을

방해받지 않고 상시 감시할 수

있어야 하기에..


Nur so ist allen, den Israelis und Palästinensern,
mehr noch, allen Menschen, die in dieser
vom Wahn okkupierten Region
dicht bei dicht verfeindet leben
und letztlich auch uns zu helfen.


그것 뿐이다,
이스라엘 사람들과 팔레스틴 사람들,

더 나아가, 

이 광기가 지배하는 영역에서

서로 붙어서 적으로 살아가는 모든 사람들 

그리고 마침내는 우리까지도 도울 수 있는 것은,



번역 시 출처: http://blog.daum.net/kyopohsb/11859103 감사합니다!

첨부
태그

0 댓글

목록

Page 3 / 26
제목 섬네일 날짜 조회 수

2014년4월21일~22일 밀양

| 연대행동
  • file
  2014-04-25 6293

밀양 다녀온거 제가 개인적으로 쓴 글입니다. 할머니 인터뷰?내용 포합되어 있습니다. 2014년 4월 21일 월요일 작년에 이은 2번째 방문, 답사까지 포함하면 3번째 밀양 방문이다. 이제 송전탑 건설을 막기 위한 농성장은 4군데(101번,115번,127번,129번) 남았다. 서울·경기지역 활동가들은 129번에 집중하기로 되어있어서 나도…

빌게이츠, G4S에 대한 투자를 철회하라!

| BDS
  • file
섬네일 2014-04-17 7283

오늘인 팔레스타인 수감자의 날에 연대하며 빌 게이츠에게 점령에 투자하지 않을 것을 촉구합니다! #stopG4S 각자 원하시는 피켓 문구를 써서 사진을 공유해 주세요. 기본적인 내용은 - 빌게이츠는 팔레스타인인들의 인권을 짓밟는 G4S에 대한 투자를 철회하라 #StopG4S 라고 태그 포함해주시구요 요약해서 관련 내용을 알려드…

자유를 노래하는 록커 닐 영, 텔아비브 공연을 취소해 주세요.

| 국제
섬네일 2014-03-26 5847

※ 일렉트로닉 인티파다에 실린 Keep on rockin’ for freedom, Neil Young, cancel your Tel Aviv show을 번역한 글입니다. 전설의 록커이자 원주민 권리 운동가인 닐 영은 올 여름 국제 시위대 대열을 뚫고 텔아비브에서 공연을 하게 될까? 닐에게 당신의 캐나다 전국 순회공연 “아너 더 트리티즈 (Honor the Treaties)” 는 자…

예루살렘의 두 얼굴

| 현지에서
  • file
섬네일 2013-10-25 29958

지난번 팔레스타인을 방문했을 때 대부분의 시간을 서안지구에서 보냈었기에 이번에는 이스라엘인들이 거주하고 있는 곳을 보고싶었다. 불법 정착촌을 가보고 싶었지만, 기회가 닿지 않않고, 구석구석 살필 여력이 없었기 때문에 시간이 비었던 어느날 우리는 서예루살렘을 살펴보기로 했다. 이스라엘 벤구리온 공항에 도착해 …

불법정착촌을 잇는 베이트사파파 고속도로를 가다

| 현지에서
  • file
섬네일 2013-10-03 14297

지금 머물고 있는 베들레헴은 팔레스타인에서 오랜기간동안 활동한 오스트리아 출신의 활동가 잉그리드와 그의 남편 팔레스타인인 무함마드의 집이다. 오늘은 잉그리드가 동예루살렘의 고속도로 건설(불법 정착촌들을 이어주기 위함)과 그로 인해 동예루살렘(팔레스타인인들이 거주)이 어떻게 파편화되고 있는지 한 눈에 볼 …

욤키푸르에도 검문소는 계속된다

| 현지에서
  • file
섬네일 2013-09-24 12220

9월 13일부터 14일까지 유대교의 욤 키푸르 휴일이다. 욤 키푸르는 구약 성서의 속죄일에 근거한 것이며, 속죄일에는 어떤 일도 하지 못하며, 해가 지기 전 일찍 식사를 끝내고 촛불을 키며 해가 지면 단식에 들어간다, 집에서는 전기도 쓰지 않으며, 심지어 어떤 곳은 엘레베이터도 운행하지 않는 등 그야 말로 유대인들은 거…

활동가들은 팔레스타인 현지 활동 중!!

| 현지에서
  • file
섬네일 2013-09-23 11520

도합< 삼 인의 활동가가 팔레스타인 현지 활동을 위해 떠났습니다. 무사히 다들 잘 도착해서 미친듯이 활동하고 있어요!! 그 중 일인이 일지같은 걸 적기로 했는데, 일지까지는 무리일 것 같고;; ㅋ 암튼 시리즈를 시작하겠습니다!! 9월13일 팔레스타인에 도착. 오는 비행기 안에는 온통 군복무(이스라엘은 의무적으로 17세~20…

팔연대가 주최하는 최초의 콘서트! 24일(토) 저녁, Rock against the Occupation에 오세요!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13-08-13 12828

뭔가 상근자가 뉴질랜드 사람이라서 그런가 활동에 영어가 많음...;;;; ㅎㅎㅎㅎ 팔레스타인평화연대 특별 기금마련 콘서트에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자리를 빛내주셔서 뜨끈한 연대의 힘을 보여주시고 멋진 라이브 음악도 즐겨보세요. 콘서트는 팔레스타인에 대한 이스라엘의 군사 점령과 그들의 투쟁을 알리는 자리가 될 …

메이데이 행사

| 거리에서
  • file
섬네일 2013-05-02 12561

노동절을 맞아 저희 팔연대도 행사장을 찾았습니다. 시청광장이 좁게 느껴질 정도로 많은 인파들 속에서 저희들도 함께 했지요 저는 공정무역카페에서 사라 씨와 함께 점심시간에 유기농 설탕으로 만든 뽑기를 만들었습니다. 어찌나 달콤쌉싸름한지요 :) 팔연대 부스도 차려서 많은 분들이 구입해주셨습니다~ 참가해주신 모든…

현대 중공업은 국제법을 준수하라! 점령된 팔레스타인 영토에 불법적으로 사용되는 굴삭기 판매를 중단하라!

| BDS
  • file
섬네일 2013-04-12 20541

* 오늘 현대의 대이스라엘 굴삭기 판매 관련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아래는 오늘 나눠드린 유인물 내용입니다~ 불법 점령·병합된 동 예루살렘을 포함한 팔레스타인 점령지 전역에서 팔레스타인인들은 이스라엘의 군사 점령 하에 생활하며, 불법적 가옥 파괴를 당하며 강제 퇴거,ㅡ 강제 이주, 기타 인권 침해를 당하고 있다.…

갈 곳 없는 시리아 난민들에게 힘이 되어주세요

| 연대의목소리 1
  • file
섬네일 2013-02-04 13256

[성명] 현대중공업의 이스라엘 AEG사와의 거래 중단 결정을 환영하며

| 성명
  2013-01-30 17705

우리는 최근 현대중공업에 이스라엘 AEG(Automotive Equipment Group)사와의 굴삭기 Robex 320 LC-7A 거래에 대해 묻는 이메일을 보냈습니다. 돌아온 대답은 "현대중공업 건설장비는 이스라엘 AEG사에게 2013년 1월 초 거래 중단 통보 공식 Letter를 이미 발송"했다는 것이었습니다. 우리는 현대중공업이 이스라엘 AEG사와 거…

[일본] 산타 클로스는 소다스트림 판매에 반대해~

| 국제
  2013-01-29 16271

영자막이지만^^;; 팔레스타인평화연대와 우애로운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고 있는 일본 오사카의 '팔레스타인을 생각하는 모임'에서 작년 크리스마스에 했던 액션이에요. 디게 재밌습니다 ㅎㅎ 소다스트림에 대해서는 작년에 발표한 팔연대 보고서(다운받기 클릭)에서도 언급하고 있는데요. (한국에서도 팔고 있거든요) 소다스…

[제 18대 대통령 선거 후보들께 드리는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점령에 대한 공개 질의서] 관련 각 대선후보별 입장

| BDS
  2012-12-17 15054

보도자료 ◎ 수 신 : 각 언론사 국제부 ◎ 발 신 : 나눔문화, 반전평화연대, 팔레스타인평화연대 ◎ 제 목 : [제 18대 대통령 선거 후보들께 드리는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점령에 대한 공개 질의서] 관련 각 대선후보별 입장 ◎ 날 짜 : 2012. 12. 17 ◎ 문 의 : 뎡야핑 활동가 (팔레스타인평화연대) 1. 평화의 인사를 드립니다. 2…

제 18대 대통령 선거 후보들께 드리는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점령에 대한 공개 질의서

| BDS
  2012-12-11 13868

대선 후보들에게 나눔문화, 반전평화연대와 함께,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점령 및 한국의 입장에 대해 공개 질의서를 발송하였습니다. 차후 답변을 홈페이지에 전문 공개하고, 또 모아서 요약해서 보도자료로 뿌릴 계획입니다. 아래는 질의 내용입니다~ 안녕하십니까. 후보님은 대한민국 18대 대통령이 되시면 자국민의 안전을…

[성명] 한국 정부와 현대중공업은 이스라엘과의 무기거래 협상을 중단하라

| 성명 1
  2012-10-29 22395

최근 하레츠, 예루살렘 포스트 등 이스라엘의 주요 일간지들은 한국과 이스라엘이 새로운 무기거래 협상에 돌입했다고 보도했다. 작년 한국 정부가 심혈을 기울였던 고등훈련기 T-50의 이스라엘 수출협상 실패 이후 이스라엘 무기의 최대 고객이던 한국과 이스라엘의 관계는 급격히 냉각되었다. 이번 무기거래 협상은 냉각된 …

일본 '팔레스타인을 생각하는 모임'의 활동가 야쿠시게 요시히로씨가 말하는 일본의 BDS 캠페인

| 만남
  • file
섬네일 2012-10-04 20380

* BDS란 이스라엘을 보이콧Boycott, 투자 철수Divestment, 경제 제재Sanctions하여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점령을 끝장내도록 압박하는 운동 전술입니당. 2012년 9월 14일에 한국^^의 팔레스타인평화연대 사무실에 가진 간담회에서 야쿠시게 요시히로씨와 나눈 내용을 대충 정리해 보았습니다 -ㅅ- 야쿠시게 씨는 '팔레스타인…

늦은 1인시위 후기(6월 21일)

| 거리에서
  • file
섬네일 2012-07-12 11611

6월 21일, 점심시간에 맞춰 이스라엘 대사관 앞에서 1인시위를 했습니다. 이스라엘에 불법 행정구금된 팔레스타인 수감자들을 석방하고, 당시에 있었던 가자 침공을 규탄하는 내용이었어요. 이 날은 퍼포먼스를 함께 해서 지나가는 분들의 많은 시선을 한 번에 받을 수 있었습니다^^;; 한켠에선, 유인물을 나눠 주기도 했구요…

브래들리메닝과 팔레스타인 수감자들에게 자유를!

| 거리에서 2
  • file
섬네일 2012-05-06 12774

2012년 5월 5일 어린이날, 브래들리 메닝과 팔레스타인 수감자들의 석방을 요구하는 캠페인을 벌였습니다. 새로오신 조화님과 게바라님 뎡야핑님, 냐옹 이렇게 참여를 했구요, 광화문 광장에서 시작했지요. 이렇게 유인물을 거리의 사람들에게 나눠주는 캠페인이었습니다. 많은 분들의 호응은 없었지만..; 그래도 관심있게 봐…

귄터 그라스, 거론하지 않으면 안 되는 것

| 국제
  • file
섬네일 2012-04-08 16399

독일의 작가 귄터 그라스. 그가 최근 발표한 시가 독일에 큰 논쟁을 불러일으켰다고 합니다. 귄터 그라스는 자신의 나치 부역 전적을 자서전을 통해 직접 밝히기도 했었는데요, 스스로 과거 청산을..! 독일은 아시죠, 이스라엘 관련해서 어떠한 제재를 가한 적도 없고 국제 사회의 제재에 동의한 적도 없고 오히려 공공연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