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5.29 인권영화제

닭둘기, 2010-06-08 00:07:13

조회 수
10586
추천 수
0

영화제가 열리는 마로니에 공원에 도착한 시각은 11시 30분. 시작은 12시부터이지만 영화제 준비는 한창이었다. 공원에 돌아다니는 사람은 놀러나오신 영감님들이 대부분이었으나 미리 알고 찾아온듯 한 대학생들도 많았다.

 

96년부터 시작된 영화제는 올해로 14회 째이며 표현의 자유를 주장해 사전심의, 검열행위를 부정한 채 국내 해외 인권 관련 영상들을 무료로 상영하며 인구너운동사랑방이 주체한다. 영화제 뿐만아니라 많은 인권 단체들이 영화제가 개최되는 공원에서 홍보및 판매활동을 한다.

a1.JPG

 <14회 인권영화제>

12시가 되면서 영화제에선 첫 번째 영화가 상영되었다.  팔레스타인평화연대는 미리 스크린 바로 옆에서 준비를 마친상태. 막 시작이어서인가 관객들은 그리 많지 않았으나 진지하게 영화관람을 했다.

 

첫번 째 영화과 끝나고 관객은 2시가 넘어 두 번째 영화가 상영될 쯤 몰렸다. 대단한 인파였다. 그 많던 노인분들이 사라지고 2~30대 사람들이 마로니에 공원을 꽉 매었다. 이것이 대학로인가. 

 

12시부터 준비를 끝낸 팔레스타인평화연대를 비롯 4개의 단체들이 더 몰렸다. 

 

연대바로 옆에  자리잡은 청소년 교육감 선거운동본부는 청소년에게 교육감 선거 등 의 투표권을 주장하며 후원금을 받고 독특한 고양이 모양의 가면을 판매하였다. 물론 개최한 사람들은 청소년이 아니라 대학생이었다.

 

  a10DSC00280.JPG

a11DSC00284.JPG

<교육감 0! 청소년 교육감을 허하라! / '대학청소용역노동자들의 열악한 노동환경'을 알려주는 캠페인 부스>

따뜻한 밥 한 끼의 권리 캠페인은 규모가 상당했다. 대학, 회사의 청소부들의 실상을 갖가지 사진으로 전시하여 주목을 끌었고 밥 한 끼를 제대로 못 먹는 이유를 직접 카드에 써서 전시해놓고 이러한 이유를 직접 계란에 적어 깨뜨리는 등의 여러 가지 이벤트를 준비했으며 차후 열릴 회의에 대한 홍보도 겸했다.
   

 

a11DSC00291.JPG
<랑쩬 부스>

랑쩬은 티베트 족을 위해 활동하며 PAL사무서 바로 근처에 위치한다고 한다. 물건 판매 및 홍보물을 나눠주었다. 특별한 캠페인은 진행하지 않았다.

 

영화를 관람하는 사람들도 많았으나 많은 사람들이 인권단체에 관심을 갖고 여러 캠페인에 참가했다.

 

본격적으로 팔레스타인평화연대에 대해서 적어보자. 평화연대에는 3~4분의 선생님(계속 오셨다 가셨다)과 4~5명의 재현고 학생들이 활동했다.  팔레스타인 사람들이 직접 만든 가방, 지갑과 T셔츠와 책을 판매하고 있었으며 평화의 펜던트 만들기를 무료로 진행했다. 목적은 팔레스타인인의 물건을 대신 판매함으로써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해서라고 한다. 물건을 그리 많이 사가지는 않았으나 무료로 진행한 펜던트 만들기에는 굉장히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였다.

a2.JPG

a8.JPG

 <영화제 부스설치 완료 후/  그 인기를 가늠하기 어려울 정도로 사랑을 온몸에 받은 팔연대의 평화팔찌!제작,판매중>

a9.JPG
<평화팬던트 만드는 학생들>

재현고 학생들은 여러 역할을 맡았으나 기록을 맡은 나는 그리 오래있지는 않았다. 3일 동안 개최되는 영화제를 단 4시간 정도 있다 평가하고 작성한 것이 정확하다고 판단할 수는 없었으나 이 영화제에 온사람들이 잠시 지나가다, 혹은 쉬려고 들린것이 아니라 여러 인권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조금이라도 더 알려고 참관한 것을 알 수 있었다.

a3.JPG

a4.JPG

 <평화팬던트, 영화제 스케치-사진과 글, 부스설치 등 큰 힘이 되어준 재현고 친구들>

가령 용산참사에대한 영화를 끝마치고 용산참사를 직접겪으신 분들이 스크린 앞에 섰을 때 많은 사람들이 기립박수를 하며 혹은 몇몇은 눈물을 흘리는 것을 보며 꽤나 감명을 받았다.

 

3일동안의 분위기는 대체로 이러했을 것이다.

 

a6.JPG
<이 글을 쓴 성하!>

 

내년은 고3이라서 무리일 수도있으나 활기찬 분위기속에서 뜨거운 열기가 느껴지는 영화제를 다시 방문하고 싶다.

.

.

.

.

.

.

.

.

아...내겐 글은 너무 무리였어..

 

팔레스타인 평화연대에대해 글을 쓰기보단

 

영화제 자체에대한 글을 쓴 것 같네요(그것도 겁나 딱딱하게..)

 

사진이 있었으면 좀더 부드럽게 써나갈 수 도 있었으나

 

사진이 없는 관계로(=ㅅ=;) 양을 늘리게 위해(=ㅅ=;;;)

 

딱딱하고 나.름.대.로 길게 썼다고 느꼈으니

 

편집할 점있으면 지적좀 해주세요 ㅠㅠ.

 

너무 글 늦게 올려서 죄송하고요

 

이번주 토...요일? 날 뵙겠습니다.

 

 

 

첨부

4 댓글

뎡야핑

2010-06-08 00:38:45

성하군~~~ 글 너무너무 재밌어요 너무 잘 읽었어요!!

티벳 운동하는 분들은 "랑쩬" 이구요, 청소년 교육감 후보 나온 분들 중엔 청소년도 있어요!

꽤나 감명을 받았다니 너무 기쁘네요!

내년에 혹 안 되더라도, 내후년에도 그 다음해에도 인권영화제는 계속 되니까요!! ㅎㅎㅎ

아즈

2010-06-08 02:25:21

청소년이 절대다수였을텐데 ㅇ, 아수나로가 대학생 단체 취급을 받다니 ㅜㅜㅜ 

반다

2010-06-08 06:26:45

성하님, 그런 생각을 하고 있었군요. 난 눈치가 좀 없는 사람이라;;;;;

성하님이 이런 생각을 하고 있는지 전혀 몰랐어요. 무표정 넘어에 이런 많은 생각들이 있었군요. 

왜 교육감 준비하는 사람들이 다 대학생이라고 생각했을까??? ㅎㅎㅎ

아, 그리고 그날 사진 찍은거는 누가 가지고 있는거지?

 

올리브

2010-06-09 15:32:31

성하야, 나 알리아! 사진 zip으로 해서 보냈는데.. 못받았니? 스팸리스트로 넘어간~건 아니겠~지?

암튼, 성하 네가 훌륭하게 영화제 풍경을 찍은 사진들을 일단 내가 올려보았어. 너의 글 내용에 맞게 올린다고

했는데... 맞니?^^;;
팔연대 부스뿐만 아니라 영화제 전체적인 분위기를 전달해주는 글, 참 좋아~ 고생많았지? 처음 참여하는 영화제에다가

대학로에서 그렇게 시간을 보낸 것도 처음일텐데..정신없었지?:)

 

부스 차리는 것부터 늦게까지 팔연대 부스 돕느라 너무 고생했고, 너희와 함께 할 수 있어서 즐거웠단다!

 

정렬

정렬대상
정렬방법
취소

목록

Page 1 / 2
제목 섬네일 날짜 조회 수

제안 - 팔레스타인인들의 단식투쟁에 함께 합시다.

| 연대행동 3
  • file
섬네일 2004-08-18 10073

8/15일부터 이스라엘의 감옥안에 갇혀 있는 팔레스타인인들이 감옥내의 처우개선을 요구하며 단식투쟁을 시작했고, 감옥밖의 팔레스타인들도 이들의 투쟁을 지지하는 행동과 단식을 시작했습니다. 관련글 : 1) 팔레스타인 수감자들 단식 투쟁 돌입 http://pal.or.kr/bbs/zboard.php?id=al_news&page=1&sn1=&divpage=1&sn=off&…

저도 단식해 봤어요~

| 연대행동 1
  2004-08-20 6954

하루 단식해 봤습니다(며칠 정도 했으면 좋겠는데 수험생이라 체력관리를^^;) 교실에서 애들 상대로 교실캠페인(?)이라고 하면 너무 거창하고 간단하게 팔레스타인에서 이런이런 일이 벌어지고 있다, 나도 여기에 연대를 표하기 위해서 팔레스타인 평화연대 회원으로 내일 하루 단식하겠다 대충 이런 내용으로 말하고 간단하게…

밥을 굶는다는 거

| 연대행동 1
  2004-08-21 6679

정치적으로나 경제적으로나 사실 별 어려움 없이 살아가는 제게 하는 일 가운데 젤로 힘든 일이라고 그나마 친다면 밥 굶는 일이었습니다. 사실 다른 거야 말이야 거창하지 저한테 당장 어려울 거는 없으니깐요 한마디로 편하고 할랑한 인생이죠. 제 자신한테 일어나는 몸과 마음의 변화도 크구요. 정치적으로나 경제적으로나 …

이스라엘대사관 앞 화요집회 여는 팔레스타인평화연대

| 연대행동
  2005-12-07 7033

▲ 안영민(오른쪽)씨를 비롯한 팔레스타인 평화연대,인권연대 회원들이 6일 오후 이스라엘 대사관이 입주한 서울 종로구 서린동 청계11빌딩 앞 거리에서 침묵시위를 하고 있다./ 이종찬 기자 rhee@hani.co.kr “인권은 모두에게 똑같이 소중하니까요” “어떤 이들은 북한 인권 문제에나 신경 쓰라고 합니다. 남의 나라 일에 왜 …

이스라엘 대사 망언에 부치는 물음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06-04-14 6511

▲ 이스라엘이야말로 진짜 테러리스트 매주 화요일마다 열리는 이스라엘에 의한 팔레스타인 시민들에 대한 학살을 중단할 것을 촉구하는 인권연대의 ‘화요집회’에 참여해 발언하고 있는 필자.(맨 왼쪽) ⓒ 인권연대 어허, 어찌 이리 서늘하고 푸르른 밤 주막집 달려가 막소주 한 잔 나눌 이 없어 마당가 홀로 서서 그리움에 애…

민중교역 2호-팔레스타인 올리브유 공급 시작!

| 연대행동 2
  • file
섬네일 2006-06-14 7062

민중교역 1호였던 마스코바도 설탕을 통한 필리핀 농민과의 만남에 이어, 이제 팔레스타인 농민과의 새로운 만남이 시작됩니다. 민중교역이란 단순하게 물품만 수입하여 판매하는 것이 아니라, 사람과 사람을 잇는데 더 큰 의미가 있습니다. 이제 팔레스타인 농민과 함께 손을 잡고 생명과 평화의 길을 함께 만들어 가려고 합…

'레바논-팔레스타인 연대의 밤' 후기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07-07-24 8791

미국과 이스라엘이 레바논을 침공한지 1주년이 되는 지난 7월 12일 저녁 7시 30분, 광화문 동아일보사 앞에서 경계와 팔레스타인 평화연대 회원들이 마련한 '레바논-팔레스타인 연대의 밤'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뚝딱뚝딱 엠프와 마이크를 설치하고 신디싸이저에 영상빔(이거 설치하느라 몇 분이서 땀을 뻘뻘 흘렸음^^)까지 …

가자에서 벌어지는 전쟁에 반대하는 직접 행동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09-01-07 8282

http://wri-irg.org/node/6373입구를 막고 있는 모습. 사진출처 'Active Stills' '전쟁에 반대하는 아나키스트(Anarchists against the Wall)' 소속 활동가들이 이스라엘 공군 기지인 ' Sde Dov' 입구 앞을 가로막고 직접행동을 벌이다가 21명이 연행되었다. 가자에서 벌어지고 있는 잔혹한 전쟁에 반대하는 메세지를 전달하…

"팔레스타인 사람들도 새해를 맞게 하라"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09-01-07 7854

▲ 이스라엘 대사관 앞에서 열린 촛불문화제 ⓒ프레시안 "아버지와 동생이 가자에 있습니다. 날씨는 춥지만 마음이 따뜻한 여러분들이 이스라엘의 살인 행위를 비난하기 위해 모여 주셔서 감사합니다. 가자에 6년 동안 의사로 있으면서 팔레스타인 사람들이 죽거나 다치는 장면을 많이 봤습니다. 이스라엘은 지금 병원, 이슬람 …

시민 300여 명 혹한 속 "팔레스타인은 혼자가 아니다"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09-01-12 8226

▲ 이스라엘의 학살로 희생된 팔레스타인 사람들을 추모하는 관 앞에 헌화하는 집회 참가자 ⓒ뉴시스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공격에 대한 국제사회의 비난이 들끓고 있는 가운데 서울에서도 주말 도심에서 이스라엘을 규탄하는 집회가 열렸다. 팔레스타인평화연대, '경계를 넘어' 등 75개 반전평화운동 단체 및 시민단체들은 10…

세계적인 반 이스라엘 목소리..한국서도 꿈틀댄다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09-01-14 9287

전쟁을 일으킨 이스라엘을 비판하기 위해 모인 150여개의 촛불들은 이스라엘 대사관 앞에서 팔레스타인 사람들에게 "힘내라 팔레스타인"이라고 외쳤다. ⓒ 민중의소리 김철수 기자 시민사회단체, 맹 추위 속 촛불집회 "추한 전쟁 중단하라" 이상호 기자 / 235st@hanmail.net 이스라엘의 가자지구 침공으로 900여명의 사망자가 …

파병국 국민으로 살아가는 것에 대하여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09-02-26 8253

http://www.mediau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875          ▲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선언 기자회견          [이용석] 은국의 병역거부 선언이 건네는 질문 2009년 02월 25일 (수) 16:39:46     &…

추석 참기름 판매 후원 내용이예요..

| 연대행동 2
  • file
섬네일 2009-10-30 9890

며칠전 추석전 판매한 참기름 판매 수익금이 팔레스타인의 한 가정에 전달 되었습니다..   팔회원들도 함께 구매를 해 주셔서 감사하구요.. 수익금은 팔레스타인에 있는 파티마&라흐마 모녀에게 전달 되었습니다.   다음은 팔레스타인에 있는 미니가 누리에게 보낸 메일 전문입니다. ====================================…

20일 활동보고대회 잘 마쳤습니다><

| 연대행동 5
  • file
섬네일 2009-11-21 9702

덩야핑이 보낸 최종참석확인메일;에 답장한 사람이 저밖에 없어서<;;;;;ㅋㅋㅋㅋㅋㅋㅋ 뭔가 공간이 텅텅 빌까바 긴장긴장 하고있었는데 예상외로!ㅋㅋㅋㅋㅋ 꽤 많은 분들이 평화박물관을 채워주셨삼 꺆 미니 얘기는 완전 계속 웃으면서 들엇어염 중간에 쩜 슬픈얘기도 잇었지만 ㅠㅠ 미니 얘기의 핵심은 요거심ㅋㅋㅋㅋㅋㅋ…

팔레스타인 사람들에게 물을 - 제천간디학교에서

| 연대행동 4
  • file
섬네일 2009-12-23 14733

백동훈님이 제천에서 ;ㅁ; 완전 감동 ;ㅁ; 평화조개 가져가세요!!

5.29 인권영화제

| 연대행동 4
  • file
섬네일 2010-06-08 10586

영화제가 열리는 마로니에 공원에 도착한 시각은 11시 30분. 시작은 12시부터이지만 영화제 준비는 한창이었다. 공원에 돌아다니는 사람은 놀러나오신 영감님들이 대부분이었으나 미리 알고 찾아온듯 한 대학생들도 많았다. 96년부터 시작된 영화제는 올해로 14회 째이며 표현의 자유를 주장해 사전심의, 검열행위를 부정한 채…

6월 10일 학살국가의 대통령 시몬페레스 방한을 항의하는 행동들

| 연대행동 8
  • file
섬네일 2010-06-14 13151

1. 학살 국가 이스라엘 대통령, 시몬페레스의 방한에 항의하는 기자회견   시몬 페레스가 부끄러운 줄도 모르고 한국에 방문하고, 한국 정부는 학살 국가 이스라엘과 협력하겠다고 두 팔 벌려 시몬 페레스를 환영하며 그의 방한에 대해 어떤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  구호선 공격 이후 시몬 페레스의 방문을 취소한 베트남 정부…

2010 평화 군축 박람회 참가~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10-10-15 18992

매년 한국정부는 무기 박람회를 개최합니다. 2010년 10월 3일, 그에 대항하며 열린 제1회 평화군축박람회에 멤버들이 다녀왔습니다. (그런데 제가 알아본 바로는 올해는 무기 쇼를 안 하는 것 같더라구요. 정보를 못 찾았는데, 하는 건지 마는 건지?) 영상을 보는 여러분(멤버들) 솟대 만들 재료로 연필을 만들고 기뻐하는..ㅋ…

팔레스타인 요리! 12/16 만남의 날

| 연대행동 2
  • file
섬네일 2010-12-19 22712

이 날의 셰프는 이치! 이치의 요리들~~에 더해 올리브 피클과 오렌지 렌즈 콩 스프는 아만다의 작품이었습니당~ 이 날의 모든 요리는 완전한 채식 요리들!!  행사 장소가 어두워서 사진이 잘 안 나왔지만.. 정말 정말 맛있었어요!!!!!!!!!!!!!!!!!!!!!!!!!! 진짜 참가자 모두 입을 모아 혀를 내두름< ㅋㅋㅋㅋ 마끌로바:Makl…

늦은 팔레스타인 이야기

| 연대행동 3
  • file
섬네일 2011-01-13 20666

팔레스타인 유스호스텔에서 만난 고양이. 아랍 고양이는 정말 이상한 소리를 냅니다 ㅎㅎㅎ 너무너무 귀여운 요상한 소리를 내요. 요 고양이는 사람에 익숙해져서 침대 위로 쩜프해서 사람이랑 같이자더라구요.. 저두 껴안고 부비부비했답니다. 아랍인들은 고양이를 대부분 좋아한답니다^^ 이 곳의 대표적인 음식인 팔라펠이…

Board Links

Page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