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대항지구화행동 + 적극적 평화행동과의 만남

미니, 2005-04-26 16:48:27

조회 수
4707
추천 수
0



1. 대항지구화행동 http://cgakorea.org/

4월 22일 금요일 저녁, 오랜만에 신림역으로 갔습니다.
우와~ 정말 사람 많았습니다. 우째 이렇게 사람이 많은지...
처음 서울와서 살던 곳이 신림동이라 한 3년 뻔질나게 다녔던 곳인데도 적응이 좀 안 되더라구요.
그런데 사람이 많이 모이는 것을 보니깐 역쉬 직업병이 사알 돗더라구요.

“캬, 여기서 선전 한판 하면 딱인데.... 유인물이라도 좀 들고 올 걸..."  ^.^;;

하여튼 처음으로 [대항지구화행동] 사무실에 가게 되었습니다. 팔레스타인과 관련해서 얘기를 하려구요.
성매매 관련 활동을 하고 있는 ‘이룸’이라는 곳과 병역거부 관련 활동을 하는 ‘전쟁 없는 세상’이 함께 있는 곳이었습니다. 늘 쬐끄만 사무실만 다녀 봐서 세 단체가 칸막이를 쳐 두고 있는 것을 보니 왠지 어색한 기분이 들기도 했습니다. ^.^

모임 시작 되었고 제가 발제를 했지요. 늘 하는 일이고 늘 하는 내용이라 뭐 특별할 것도 없고,
말을 할때는 이 놈의 알고 하는 건지 모르고 하는 건지는 몰라도 구라를 아주 쉽게 때립니다. 그러나 역쉬 끝나고 나면 ‘내가 구라를 너무 친 건 아닐까?’ 싶기도 하지요 ^^

아무튼 좋은 만남 이었습니다. [대항지구화행동] 자본과 전쟁의 지구화, 세계화에 저항하는 연대와 희망의 세계화, 아자 아자~~~

아참, 안 주셔도 된다고 했는데 몇마디 떠들었다고 도서상품권을 주셨습니다. 팔레스타인평화연대에 자료를 모으는데 자~알 쓰겠습니다.

그라고 허용만님께서는 50차 화요캠페인에도 오신대요 ^^

2. 적극적 평화행동 http://popaction.cyworld.com

금요일에 이어 4월 25일 월요일 저녁에는 서울대로 향했습니다. 서울대 동아리인 [적극적 평황행동]에서 팔레스타인에 관련해 얘기를 하기로 했거든요.

참 오랜만에 대학이란 곳에 갔습니다. 학교 입구에서 좀 적응이 안 됐던 것은 세상을 바꾸자는 내용의 현수막은 단 하나도 눈에 띄지 않아서 였습니다.
그리고 학생회관앞에서 사람을 기다리면서 잠깐 생각했습니다.

‘한국에서 대학이란 건 왜 존재하는 것일까? 진리와 양심을 추구하는 것도 아니고, 사회 변화를 위해 적극 나서는 것도 아니고, 새로운 학문과 사유를 짜다라 생산하는 것도 아니고.

결국 지금의 대학은 자본주의용 노동자 생산과 학생들의 욕망 충족 역할을 중심으로 움직이는 것이 아닐까? 해방 정신이 없는 대학은 세금만 빨아 먹고 있는 것은 아닐까? 대학 나왔다는 어줍잖은 권력 의식이나 키우면서. 생산하는 것은 거의 없으면서 엄청나게 소비만 해대는 거대한 욕망의 소용돌이가 대학은 아닐까?

무상교육? 누구를 위해서? 노동자에게 세금 거둬서 놀고 먹으며 욕망만 쏟아 내는 대학을 위해서 무상교육? 내가 정책결정자라면 해방 정신이 없는 대학에는 돈 안 준다. ㅋㅋㅋ’

한국 사회 정치 권력을 바꿔서 언젠가는 쓸데없는 대학의 욕망 충족에 쓸 돈을 아프리카의 에이즈 치료를 위해 쓰겠다는 상상을 하면서 적극적 평화행동의 활동가를 기다렸고, 대자보를 붙이고 오는 분을 만났습니다.

동아리방으로 갔더니 동아리 방이란 것은 이 학교나 저 학교나 예나 지금이나 여전하더라구요. 어수서~언~ ㅋㅋㅋ
아무튼 둥근 책상에 둘러 앉아 제가 쭈욱 설명하듯이 얘기를 했습니다. 얘기가 끝나고 5월 2째주 쯤에 서울대 학생 식당 앞에서 점심 시간 선전을 같이 하기로 했습니다. 유인물도 같이 만들면 좋겠다고 했구요, 그라고 학생들이 작게라도 참여할 수 있는 내용이 있으면 좋겠다는 의견도 있었습니다. 자세한 것은 나중에 다시 의논하기로 했구요 ^^


이렇게 해서 두 단체 방문과 수다떨기에 관한 보고 끄읏 ^---------^
첨부

4 댓글

뎡야핑

2005-04-26 22:39:14

꺄아 수고하셨어요>_< 5월 둘째주 캠페인은 적극적 평화행동의 '적극적' 행동을 볼 수 있었음 좋겠네요-ㅅ-;

다다

2005-04-27 05:57:08

미니 짝짝짝~~ / 이렇게만 적으려고 했는데 코멘트를 10자 이상 적으라네요.
참 이상한 규정도 다 있네^^

주걱

2005-04-27 23:20:24

말 나온 김에 코멘트 10자 이상 적어야 되는 규정도 바꿔요~

올리브

2005-04-28 13:27:19

그렇네요
왜 10자 이상 적어야 할까요?
알아 보고 고쳐 보도록 하겠습니다 ^^

정렬

정렬대상
정렬방법
취소

목록

Page 1 / 3
제목 섬네일 날짜 조회 수

04년6월 25일 [푸른영상]에서 '아나의아이들' 봤습니다.

| 만남
  2004-06-30 4652

'송환'이란 작품으로 잘 알라진 [푸른영상]( http://www.docupurn.org/ )에서 '아나의 아이들'을 같이 봤습니다. 이번 모임은 매달 한번씩 푸른영상에서 회원들과 함께 '다큐보기'라는 자리를 마련하는데 6월에는 '아나의 아이들'을 봤습니다. 미니가 함께 자리했구요. 영화를 보기 전에 미니가 간단하게 팔레스타인의 역사와 …

6/26 인권영화 정기 상영회가 있었습니다.

| 만남
  • file
섬네일 2004-06-30 4655

인권운동사랑에서 매달 한번씩 인권영화정기 상영회 [반딧불]이라는 모임을 만들고 있습니다. ( 인권운동사랑방 http://www.sarangbang.or.kr ) 6월 반딧불이 '아나의 아이들'이었습니다. 미니와 우주가 갔었습니다. 행사장 입구에서 옷과 뺏지도 팔아 보려고 널어 놨었지만 개시도 못했습니다 ^^ 영화를 보기 전에 '팔레스타…

10/22 국제민주연대 회원한마당

| 만남
  • file
섬네일 2004-11-02 4714

10월 22일 금요일 국제민주연대 회원한마당이 있었고 이날의 주제는 '팔레스타인'이었습니다. 그래서 같이 [아나의 아이들을] 먼저 보고 미니가 팔레스타인의 상황에 대해서 설명을 하고 같이 얘기도 나누고 뒷풀이도 하고 그랬습니다. 이날은 국제민주연대 회원뿐만 아니라 인권연대 활동가들과 다른 일을 하시는 분들까지 …

10/27 라디오 21 [밀실에서 광장에서]

| 만남 1
  • file
섬네일 2004-11-10 4664

2004년 10월 27일 라디오 21이라는 곳에서 팔레스타인과 관련된 방송을 했습니다. http://www.radio21.co.kr 미니가 가서 땀 삐질삐질 하면서 어버버 하고 왔습니다. 다시 듣기 ^------------^ mms://radio21.vod.nefficient.co.kr/radio21/102704/1027-21.wma

11월 12일 이슬람 성원에 갔다가

| 만남
  • file
섬네일 2004-11-18 4733

라마단 마지막 날이기도 하고, 이슬람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드는 것도 좋겠다 싶어 서울 이태원에 있는 이슬람 성원에 갔었습니다. 가자마자 한국외대 손주영교수님의 이슬람에 대한 설명도 듣고 터키식당에 가서 식사를 하고 나서 알리야님, 휘세인님과 함께 이슬람에 대한 이런 저런 얘기를 나눴습니다. 특히 이슬람과 …

11월24일 선전판 만들기

| 만남
  • file
섬네일 2004-11-26 4651

11월24일 수요일에 우주, 앙, 뎡야핑, 미니가 '생명평화마중물' 사무실에 모여서 거리에서 쓸 선전판을 만들었습니다. 이것저것 내용도 넣고, 사진도 붙이려고 비싼 돈 주고 출력도 여러장 했는데 생각 보다 시간이 많이 걸려서 한장 밖에 못 만들었습니다. ^^;; 그래도 잘했죠? ^^ 나머지는 다음에 또 할 거에요. 앙 뎡야핑 …

[평화카페]중동의 현재와 한국 평화운동이 할 일

| 만남 1
  • file
섬네일 2004-12-14 4732

평화네트워크의 야심 기획, 첫번째 평화까페가 '중동의 현재와 한국 평화운동이 할 일'을 주제로 평화박물관 '사랑방'에서 열렸습니다. 자그마한 공간을 꽉 채운 참여자들이 동그랗게 둘러앉아 우리가 그 동안 잘 몰랐던 중동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우리가 할 수 있고 해야 할 일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즐거운 시간이었…

이스라엘에도 팔레스타인 지지 활동 있어 - 인디미디어 이스라엘 활동가 간담회

| 만남 1
  • file
섬네일 2005-01-07 9328

허창영/ 인권연대 간사 이스라엘 내에도 팔레스타인을 지지하는 다양한 목소리와 활동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해 12월 29일 한국을 찾은 이스라엘 활동가 아담(Adam Treistman)씨는 한국의 활동가들과의 간담회에서 이 같은 내용을 전하며, 아울러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상황에 대해 보다 정확하게 이해할 것을 요구했…

여행학교 아이들과 함께

| 만남 1
  • file
섬네일 2005-01-31 4652

청소년 인권여행학교라는 게 있는데 주로 초, 중, 고 학생들이 9박 10일 동안 전태일 기념사업회, 평택 미군기지, 성매매 지역, 이슬람 성원, 새만금 등지를 다니면서 인권과 사회에 대해서 경험하고 생각해 보는 자리입니다. 이번 행사 가운데 하나가 ‘팔레스타인’에 관한 거였고, ‘아나의 아이들’을 같이 보게 되었습니다. …

팔레스타인 평화연대 개소식 후기

| 만남
  • file
섬네일 2005-02-20 4696

훗. 집에 오자마자 하겠다던게 어느덧 서너시간이 후딱 가버렸네요. 어제부터 블로그를 본격 가동한터라, 여기저기 블로거들이 모인 곳을 기웃거리면서 구독하거나, 친구하면 좋을 블로그를 찾다보니까.. 흠흠. '답다'라는 말이 참 어울리는 그런 자리였습니다. 말은 사무실이지만 일반 주택 2층에 입주해있는 국제민주연대와…

05년 2월 18일 개소식 뒷얘기

| 만남
  • file
섬네일 2005-02-22 4663

2005년 2월 18일, 역사적인(?) 팔레스타인 평화연대 사무실 개소식이 있었습니다.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2월 1일부터 사무실을 이용하게 되었고, 또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개소식까지 치를 수 있었습니다. 개소식은 먼저 팔레스타인평화연대가 그동안 살아왔던 이야기를 했습니다. 2003년 여름에 처음 생겼을 때부터 공부하고…

[기관탐방] 팔레스타인 평화연대

| 만남
  • file
섬네일 2005-03-10 4545

'이스라엘은 2002년 6월부터 서안지구 안 팔레스타인인 거주 지역을 둘러싸는 고립장벽(인종차별장벽 또는 분리장벽)을 쌓고 있습니다.장장 700여 km의 계획을 가지고 있는 장벽이 완성되고 나며 서안지구의 58%의 땅(약3,400 제곱 킬로미터)이 또 다시 이스라엘의 손에 들어가게 됩니다. 또한 최고 8m에 이르는 고립장벽 곳…

시민방송 - 하승창의 아름다운 세상 36회

| 만남
  • file
섬네일 2005-03-15 4769

지난 2월 28일, 시민방송 RTV( http://www.rtv.or.kr )에서는 하승창의 아름다운 세상 36회 - 팔레스타인에 자유 평등 평화를... 경계를 넘어선 세계평화를 노래하는 팔레스타인 평화연대를 만나본다 이런 제목으로 방송이 있었습니다. 팔레스타인의 상황과 팔레스타인평화연대에 관한 내용이었습니다. 보시고 싶으신 분은 아…

3월 24일, 3월 25일 만났던 분들

| 만남 1
  • file
섬네일 2005-03-31 4649

1. 3월 24일 민주노동당 송파을지역위원회 풍납토성 분회 (아래 글은 팔레스타인평화연대를 처음 초청해 주신 이은우님께서 모임이 끝난 뒤 홈페이지에 쓰신 글입니다. http://songpa2.kdlp.org ) 제 개인적으로는 아주 좋은 프로그램이었습니다. 미니님의 강연도 좋았고, 세계의 인권 과 평화를 위해 꾸준히 실천하는 미니님…

한국방문한 자카리아 모하메드와 마흐무드 아부하쉬하쉬

| 만남 1
  • file
섬네일 2005-04-08 4683

“나는 내가 목격한 전쟁들을 쉽게 헤아릴 수 없습니다. 전쟁은 늘 있었으니까요. 그러다보니 인생이란 마치 두 개의 전쟁 사이에 끼어 있는 고요한 순간들인 것 같았습니다. 혹은 두 개의 고함 사이에 끼어 있는 작은 침묵인 것 같았지요. 그 전쟁들이 벌어지는 동안, 나는 늘 패배한 쪽의 캠프에 있었습니다. 나는 패배에 익…

""취한 새" 되어 노래하리"

| 만남
  • file
섬네일 2005-04-12 4372

팔레스타인 시인 모하메드와 하쉬하쉬, 한국 NGO활동 팔레스타인에서 온 두 명의 시인이 한국의 NGO 활동가들과 만났다. 지난 6일 서울 아현동 민족문학작가회의 사무실, 팔레스타인의 시인이자 소설가인 자카리아 모하메드(55)와 시인 마흐무드 아부 하쉬하쉬(34)씨가 한국의 국제 인권단체 활동가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두 …

대항지구화행동 + 적극적 평화행동과의 만남

| 만남 4
  • file
섬네일 2005-04-26 4707

1. 대항지구화행동 http://cgakorea.org/ 4월 22일 금요일 저녁, 오랜만에 신림역으로 갔습니다. 우와~ 정말 사람 많았습니다. 우째 이렇게 사람이 많은지... 처음 서울와서 살던 곳이 신림동이라 한 3년 뻔질나게 다녔던 곳인데도 적응이 좀 안 되더라구요. 그런데 사람이 많이 모이는 것을 보니깐 역쉬 직업병이 사알 돗더…

간디학교에서 함께한 팔레스타인 이야기(2005. 6. 1)

| 만남
  • file
섬네일 2005-06-07 4261

○ 언 제 : 2005년 6월 1일 (수) 저녁 7시 - 10시 ○ 어디서 : 경북 군위 간디 자유학교 ○ 누 가 : 팔레스타인평화연대 미니, 반다가 간디학교 친구들과 함께 ○ 무엇을 : 팔레스타인 사람들이 살아가는 조건과 삶의 모습에 대해 ○ 어떻게 : 미니의 엑기스 강연, 영상물, 열정의 골든벨과 반다의 사진 이야기를 ○ 왜 ?? : 홋~ 팔…

푸른꿈 고등학교

| 만남
  • file
섬네일 2005-07-06 4523

2005년 6월 23일, 전북 무주군 안성면에 있는 푸른꿈 고등학교라는 대안학교에 팔레스타인과 평화에 대해서 얘기하러 미니가 갔었습니다. 우와~~ 오랜만에 맑은 공기도 쐬고 그러니깐 참 좋더라구요 ^^ [작은음악회 - 평화 그게 뭐 별거야?]라는 제목의 행사에서 미니가 왈왈 꽥꽥거린 거죠 ^^ (행사 시작 전에는 만화랑 사진…

미니님, 인권위 출동

| 만남
  2005-08-31 4277

8월30일 저녁 인권위에서 강연이 있었습니다 인권위 내에 아시아 인권 연구모임이 있는데 거기서 미니님을 초청해서 팔레스타인에 관한 얘기를 들었습니다 저는 그냥 따라 갔고요;; 국가 기관이라서 그런지 먹을 건 많더군요ㅋ 김밥도 사다 놓고, 과자도 갖다 놓고(심심하지 않게 먹으면서 보라고 갖다 놔 주는 센스!) 저녁 못…

Board Links

Page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