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웹진 기사용으로 작성된 것까진 아니고, 최근 활동 진행 상황이나 소소한 활동 내용을 공유합니다

전체 글 갯수
71
태그 목록

성명서 및 단체에 연명과 참여 요청

‘가자(GAZA)구호선 공격 규탄 기자회견’ 참여
및 성명서 연명을 요청합니다.

날 자

2010.6.3 목

수 신

제 시민사회단체 담당자 귀하

발 신

팔레스타인평화연대

문 의

팔레스타인평화연대 ㅣnablus3@gmail.com l www.pal.or.kr

이스라엘의 가자(GAZA)구호선 공격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이 오는 6월 5일(토)에 습니다.
기자회견에 앞서 이스라엘 정부의 만행을 규탄하는 성명서에 대한 시민사회단체들의 연명과 기자회견 및 이후 항의행동에 대한 참여과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이스라엘은 가자지구 봉쇄를 중단하라!


일시 :
6월 5일(토) 오후 2시

장소 : 주한 이스라엘 대사관 앞

모두들 아시겠지만 5월 31일, 이스라엘 정부가 가자로 향하던 민간구호선을 공격해 10 명을 살해, 50여명을 부상입혔습니다. 이스라엘은 그동안 서안지구와 가자지구에서 폭압적으로 점령해왔고, 가자지구의 경우 지난 3년동안의 국경봉쇄와 계속되는 이스라엘의 군사공격으로 수 천 명이 사망했고 극심한 고통 속에 있습니다. 이스라엘에 의해 철저하게 고립되어 있는 가자(Gaza)의 사람들을 위한 ‘인도주의적’ 연대행동은 이제 이스라엘의 국가 테러 위협에 놓여있습니다. 이스라엘의 구호선 공격 이후 현재 2차 구호선이 가자를 향하고 있는 중이고 이에 대해 이스라엘 정부는 강력저지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고, 구호선단 공격과 살해에 대한 책임을 인정하지 않고 있습니다.

이러한 이스라엘 정부를 규탄하고 가자지구를 ‘지붕없는 감옥’ 만든 봉쇄 해제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하고자 합니다. 이번 기자회견은 이스라엘 정부를 규탄하는 것뿐만 아니라 가자구호선의 희생자들과 그동안 가자지구에서 학살된 팔레스타인인들, 그리고 이스라엘의 점령정책에 의해 죽어간 이들을 추모하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이번 기자회견 취지에 동의하시는 단체들과 활동가 여러분들의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 아울러 기자회견 성명서에 동의하시는 단체들은 연명 여부를 6월 4일 자정까지 
nablus3@gmail.com
로 답신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점령을 반대하고 평화를 바라는 여러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

<성명서>

가자(GAZA) 민간 구호선을 공격한 이스라엘을 강력히 규탄한다

이스라엘 정부는 지난 5월 31일 새벽, 구호품을 싣고 가자지구로 향하던 구호선단을 잔인하게 공격했다. 이 공격으로 최소 10 명이 사망했고 50여 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이스라엘 정부가 무장한 군인들과 군헬기를 동원해 잔인하게 학살하고 폭력적으로 공격한 사람들은 다름아닌 ‘ 비무장’의 민간인들이었다. 여기에는 42개국에서 온 평화운동가, 국제연대활동가, 구호단체활동가, 전국회의원, 그리고 엄마와 함께 승선한 어린 아이들이 포함되어 있었다. 이들은 가자의 팔레스타인 사람들이 파괴된 집들을 새로 짓고, 치료를 받고, 혹은 어린이들이 빼앗긴 작은 일상들을 되찾는데 조금이라도 힘이 되고자, 시멘트와 의약품, 공책 등을 싣고 가던 사람들이다.

가자지구에 대한 이스라엘의 국경 봉쇄는 3년 이상 지속되었고, 2008년 12월 1,400 여명 이상을 학살한 침공 이전, 이후에도 이스라엘군의 군사행동은 계속되어 왔다. 이스라엘의 봉쇄와 침공으로 가옥파괴는 물론 병원과 학교 등과 같은 기반시설이 모두 파괴되었다. 가자지구 사람들 5명 중 4명이 유엔으로부터의 구호품에 의존해 살고 있는 현실은 가자지구의 심각한 실업률과 빈곤문제를 극명하게 보여주는 부분이다. 이스라엘의 이러한 봉쇄와 군사공격은 팔레스타인 사람들에 대한 집단적 학살 행위이며, 국제사회의 비난을 무시하고 국제법을 침해하는 행위이다.

이번 이스라엘 정부의 민간구호선 공격과 민간인들에 대한 살해는 명백한 국가테러이다. 이스라엘 정부에 의해 체포되었다가 국제사회의 압박에 밀려 석방된 구호선단의 활동가들과 기자들의 증언에 따르면, 이스라엘군은 군헬기와 해군선을 통해 구호선에 접근했고 최루탄과 고무탄, 실탄을 사용한 발포를 먼저 시작했다고 한다. 대부분의 희생자들이 가슴과 머리에 총탄을 맞은 것은 이스라엘군이 표적 살해했다는 것을 입증시켜주고 있다. 이스라엘 정부는 구호선을 공격한 지 하루도 되지 않아, 서안지구의 칼란디아 검문소에 모인 항의시위대를 무차별 진압했고 이 과정에서 미국인 국제연대활동가가 이스라엘군이 쏜 최루탄을 직격으로 맞아 한 쪽 눈을 실명했다.

이스라엘 정부는 공해상에 있었던 민간구호선단을 잔인하게 학살한 만행을 저지르고도 ‘정당한 방위’를 주장하면서 오히려 그 책임을 구호활동가들에게 돌리는 ‘조작된 증거’를 유포하고 있다. 이스라엘 정부는 이번 구호선 공격과 민간인 살해에 대한 어떤 사실과 책임도 인정하고 있지 않으며, 가자로 향하는 2차 구호선단에 대해서도 ‘어떤 접근도 허용하지 않겠다’고 위협하고 있다.

이러한 이스라엘 정부의 만행과 기만적 태도를 규탄하는 국제사회의 목소리와 항의행동은 점점 더 확산되고 있다. 구호단 공격 소식이 알려지자마자 전 세계적인 규탄 성명발표와 시위가 있었고, EU, 터키, 아랍연맹에서는 이스라엘 정부를 비난하며 진상조사를 요구했다. 하지만 유엔 안보리의 공식성명과 한국정부의 외교통상부 성명의 수위는 전 세계의 비난여론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

여기서 우리는 이스라엘 정부의 만행을 규탄하는 전 세계 민중과 함께 아래의 내용을 요구하는 바이다.

- 이스라엘은 가자지구에 대한 봉쇄를 해제하라!
- 이스라엘은 가자지구에 대한 계속적인 군사행동을 중단하라!
- 이스라엘은 가자(Gaza) 구호선 공격과 민간인 살해에 대해 사죄하라!

- 이스라엘은 팔레스타인 점령을 중단하라!
- 한국정부는 학살자 점령국가 이스라엘과의 군사협력 관계를 중단하라!


2010. 6. 5

연명단체

이 게시물에 붙은 응답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136767
2010-07-01 11:25:27
6349
136586
2010-06-26 07:20:35
6238
136000
2010-06-18 04:43:27
10579
135601
2010-06-13 04:35:02
6237
135332
2010-06-09 09:32:50
6354
134921
2010-06-07 04:19:14
6702
134909
2010-06-07 04:17:10
6631
134887
2010-06-07 03:42:36
6953
134840
2010-06-07 01:29:15
8294
133890
2010-06-06 02:26:07
14920
133540
2010-06-04 09:23:46
6320
133460
2010-06-04 05:32:33
6741
133406
2010-06-04 03:06:45
6556
133361
2010-06-04 03:23:30
6683
133323
2010-06-04 01:46:44
6482
133327
2010-06-04 01:44:48
13094
133290
2010-06-04 01:18:46
6398
-
2010-06-03 01:21:01
6323
133126
2010-06-03 03:07:29
6654
133098
2010-06-03 01:44:05
83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