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자료집
2006.05.13 12:58

2006년 거대프로젝트 자료집!!!

(*.233.42.109) 조회 수 5397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꺄아... 꺄아...

언제 시작하기로 했는지 몰겠네. 이번달부터 시작해야겠어요.
12월 발간이 목표고, 그러므로 원고는 10월 30일에 마감합니다.

글은 각자 쓰지 않고 함께 스터디해서 쓰기로 했습니다. 진행은 꼭지마다 담당자를 정합니다. 담당자는 자기 꼭지를 더 열심히 준비해와서 함께 얘기하고 정리해서 글을 씁니다. 글을 쓰면 다같이 또 고치고.

목차 순서에 관계없이 할 수 있는 것부터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온 사람들 유리하라고 선착순으로 꼭지 신청받았는데 다들 우물쭈물하느라고.. 그러다가 제일 어려운 거 맡는다니깐!

그럼 스터디를 어떻게 하는가... 자료집을 굳이 발간하려고 하면 열심히 해서 내야 할 것입니다. 적어도 일주일에 한 번씩 모여서 공부하기로 했습니다. 한 번 모일 때마다 회의시간만 해도 완전 기니까, 시간을 많이 투자해야 하겠지용.

그래서 스터디 날짜를 토요일이나 일요일로 잡고 열심히... 하고 싶은데, 직장인들은 이게 참 어렵죠. 게다가 집회라도 있으면 계속 펑크나기 십상이고. 참 어려운 문제에요, 현실적으로 모임 날짜와 시간이 가장 걸림돌..


자료집 전체 기획을 총괄할 사람이 필요해요. 다다랑 차르코랑 했으면 좋겠지만..☞☜


일단 다다랑 차르코가 정했던 목차

==================================================================================
1. 팔레스타인에서 온 편지
- 팔레스타인인의 일상과 침묵하는 국제사회에 대한 호소가 담긴 내용

2. 팔레스타인인들의 디아스포라
  -이스라엘의 건국을 둘러싼 역사적 상황부터 대량 난민의 발생, 1,2,3차 중동전쟁과
    국제사회가 중재한 평화 협정, 1,2차 인티파다 등 현재까지의 약사

3. 키워드로 보는 점령 하 팔레스타인인들의 삶
   -고립장벽, 체크포인트, 난민, '보복'을 가장한 학살, 점령촌과 점령민들, 주택과 농
    지 파괴, 경제 말살 등

4. 팔레스타인 민중의 저항
   -인티파다의 역사와 정신 등

5. 팔레스타인에 대한 두세가지 오해들
  -팔레스타인은 원래 이스라엘의 땅?, 자살폭탄테러, 무장단체의 허와 실

6. 팔레스타인에 연대할 수 있는 활동
   -현지 활동, 여론 작업, 불매 운동 등

7. 팔레스타인 현지 활동의 목소리
   -미니, 차르코, 오수연, ISM, IWPS 등

8. 만화가 김보현씨의 팔레스타인 만화 단편

9. 참고자료(웹사이트와 서적, 영화)

* 중간중간 라투프의 만평 삽입.
==================================================================================


여기에 먼저 꼭지 신청한 사람을 적어놓겠어요. 9번 나=ㅂ=.
3번 키워드는 또또랑 반다, 그리고 키워드에 에너지(물 포함) 추가시키기로 했고, 인물/사건 키워드도 추가해 클라우드님이 맡기로 했어용.

그외에 항상 사람들이 궁금해하는 "이스라엘은 도대체 왜 그러냐?"에 대한 가능한 몇 가지 답변을 자세히 넣자는 것과 팔레스타인인들의 평범한 일상, 돌을 던지거나 총을 쏘는 것 외에 매일의 삶으로 어떻게 저항하는지, 피해자가 아닌 일상적 모습을 담는 꼭지도 추가하자는 의견이 나왔어요.

그래서 그러기로 했어요. 글구 책 맨뒤에 연대표 만들 때 유명한 사람, 사건 위주의 연대표 말고 평범한 사람들의 삶을 볼 수 있는 연대표를 만들자고 했어요. 너무 어려운 일이에용. 아직 좀 막연하게 느껴지고. 그러니까 공부~~

글구 맨처음 자료집 준비 단계에서는 목차의 세부적인 꼭지를 확정하고 페이지를 할당합니다. 그렇게 틀을 잡아놓고 시작하고, 전체 매니져가 계속 분량같은 것도 조율하고. 매니져 진짜 바쁘겠다, 다다...(..)

뭔가 너무너무 쓸 게 많을 것 같았는데 아니네, 휴우 괜히 긴장했다. 우리들 얼마나 열심히 할 수 있을까요? 참 바쁜데. 그래도 열심히 해 보아요~~ 날짜 조정 잘 됐으면 좋겠다. 오랜만에 공부할 것 생각하니까 신나요. 공부모임 사라져서 슬펐는데;ㅁ; 히힛
  • ?
    2006.05.16 21:13 (*.248.54.104)
    매주 만나서 공부하는 건 좀 부담되구요
    (준비해와야 되잖아^^;)
    주말도 좀 거시기하구요
    정기모임없는 금욜날 하는거 어때요?
    격주에 한번 꼴이 되네요
    덩 없을때 잠깐 얘기했는데 다들 괜찮다고 했어요

    그리고 저 같이 머리 나쁘고, 아는거 없는 사람은 뭘 하면 좋을지
    추천부탁...

    글고 덩!
    진짜 공부모임 사라져서 슬펐어요?
    그것이 진짜 궁금하당><
  • ?
    뎡야 2006.05.17 09:23 (*.104.113.253)
    나 있을 땐 다 날짜 바꾸자고 해놓고-ㅅ-
    글치 않아도 금욜에 하는 게 좋겠다고 다다사마랑도 얘기했는데용
    매주 한다고 해도 매주 한 꼭지 클리어해야 할 정도로 빡빡한 일정인디
    격주로 하믄 12월 발간은 무리...
    근데 왜 12월까지 내기로 한 거였죠? 올해 꼭 내야 하나?
    공부에 더 집중해서 결과물을 낸다고 생각하면 좋을 것 같아요.
    현재도 회원들간에 공부량이 많이 다르잖아요? 함께 공부해서 공부량 평준화=ㅅ=

    격주 한 번 할 거면 내년으로 다시 잡아요. 생각해보면 당장 급하게 엉성하게 내는 것보다 훨씬 낫지요, 공부도 쫓기듯 하지 않고오...
    금요일에 만나서 모든 것을 얘기해용. 글구 정말 슬펐다구요, 세미나가 부담스러워서 사람들 계속 안 나왔던 슬픈 옛날, 내가 회원모임 담당할 때 얘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8 자료집 이번주 자료집 모임에 대해서 4 2006.05.29 5752
» 자료집 2006년 거대프로젝트 자료집!!! 2 2006.05.13 5397
6 자료집 이번 주에 함 모여요 17 2006.05.14 9759
5 자료집 담당 꼭지 확정! 9 2006.05.21 7079
4 자료집 오늘 모임 내용 1 2006.05.20 6379
3 자료집 목차와 내용 제안입니다. 2 2006.04.30 6716
2 자료집 자료집 만들기 참고 (알자지라) 2006.01.03 7521
1 자료집 [re] 자료집 만들기 참고 (알자지라) 2007.06.01 7302
Board Pagination Prev 1 ...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Next
/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