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팔레스타인에서의 일지 12.11-13

냐옹, 2014-12-16 17:11:14

조회 수
5804
추천 수
0

12월11일 오전9시30분

아침에 일어나고 나니 스콧이 ‘이제 좀 괜찮냐’고 걱정해주었다. 확실히 어제보다는 한결 낫기는 하다. 그나저나 어제부터 보낸 사진이 아직도 안갔다. 거참


오후2시40분

어제 만나기로 했던 분과의 연락이 이제야 되어서 지금 쿠프리카딕으로 출발했다. 근데 편의점앞에 또 군인들이 있다. 지겨운 놈들


오후4시10분

쿠프리카딕에서 무라드 씨와 만났다. 웨딩차를 타고 이동했다. 참나 하하 우리는 한 올리브농장에 왔다. 이곳에서 보니 점령촌과 공장지대가 한눈에 보였다. 멀리 보이는 점령촌의 이름은 아라엘 점령촌이고 1978년에 세워졌다고 한다. 산 너머로 점령촌이 더 건설되어 있으며 웨스트 뱅크의 중간에 자리잡고 있단다. 길을 좀 더 가면 텔 아비브랑 벤구리온 공항도 보인다고 하신다. 지금 우리가 있는 곳 뒤편의 올리브 농장에도 점령촌의 건설이 예정되어있다고 한다. 오늘도 불도저가 와서 몇 군데를 뒤엎었다고 한다. 공장지대는 2010년에 지어졌다고 한다. 물이 흐르던 곳에 공장지대가 들어서는 바람에 지금 물을 쓰기도 힘들고 수질도 안좋아 졌다고 한다. 그 덕에 콩 농사짓던 것을 하지 못하고 있단다. 이스라엘은 매번 와서 농부들에게 떠나라고 하며 농사도 제대로 못 짓게 방해한단다. 또 2차 인티파다 이후에는 보안상의 이유라고 감시초소도 지어 놨다고 한다.

시간이 늦지는 않았지만 해가 벌써 지기 시작했다. 오늘 저녁에는 압달라 씨 집에서 식사초대가 있어서 차 한잔하고 가라는 것을 겨우겨우 거절하고 슈퍼에서 음료수 한잔으로 대체했다. 이 가게는 BDS에 참여하고 있어서 이스라엘 물건은 없으니 안심하란다.

11.jpg 

(BDS를 알리는 스티커)


오후7시20분

압달라 씨네 집에 편의점 앞에서 차를 기다리고 있었는데 편의점 사장님이 나보고 빨리 와서 이것 좀 보란다. 오홍~ 내 모습이 신문에 나왔다. 많은 사람들 중 에 그것도 구석에 겨우 나와있는 모습이었다. 허허 근데 이 신문을 보고 가게에서 일하는 친구가 나 인줄 알아보고 스크랩을 해놨단다. 생각해보니 맨날 같은 옷에 같은 가방 모자니 알아 볼 만하다. ㅋ

22.jpg

(폭음탄이 옆에서 터져서 귀 막고 가는 모습인데 참 잘도 찾았다.)


오후7시30분

압달라 네 집에 도착했다. 압달라는 형님이랑 겁나 닮았다. 음식이 준비 될 때까지 그냥 차한잔 하고 있다.


오후8시10분

식사로 마끌로바가 나왔다. 여기와서 마끌로바는 참 많이 먹고 간다. 먹을 때 마다 맛있기는 하다. 하핫


오후8시45분

우연찮게 패트릭과 지야드씨가 지난 주 토요일날에 찍은 사진을 봤다. 패트릭이 더 놀라고 분해했던 이유를 이제야 알았다.


오후9시20분

식사를 마치고 젬마 씨와 얘기를 했다.(참 되도 않는 영어로 대화가 된다.) 스페인이나 한국이나 문제가 많다. 결론은 자본주의가 문제인 것 같다. 이것은 만국의 문제이다.


오후10시30분

숙소에 가려고 차를 기다리는 중에 압달라가 내일 떠나는 줄리아, 사라 랑 사진을 찍고 싶다고 했다. 갑자기 퍼뜩 생각이 나서 셀카봉을 꺼내서 찍었는데 겁나 유용하게 찍었다.


12월12일오전10시20분

아..폰 충전기가 박살났다. 노트북을 가져와서 망정이지... 이놈의 콘센트 때문에 일 한번 날 줄 알았는데 이거참...


오전10시45분

사라와 줄리아는 집으로 가고 우리는 집회하러 쿠프리 카툼으로 간다. ㅠㅠ 잘 가시게들 나중에 인연이 되면 또 만나자고요


오전11시40분

33.jpg 44.jpg  

쿠프리카툼에 도착해보니 여기서도 지야드 씨의 죽음을 기리는 플랑이 준비 중 이다. 거리 곳 곳 마다 지야드 씨의 사진이 붙는다.

(벽에 붙은 사진과 행진 준비)


오후12시

멀리서는 이미 시작한듯하다. 셰밥들이 돌을 던지는 모습과 연기가 보인다. 오늘은 비가 올 것 같은 날씨다.


오후12시20분

집회시작 전에 패트릭이 감사패를 받는다. 하하 아부마쌀 씨가 전달해주셨다. 영웅 대접이 제대로다. 행진은 얼마 가지 못했다. 이미 군인들이 길을 막고 있다.


오후1시10분

아오 최루가스를 입으로 먹었다... 오늘은 왠지 꽤 오래 조용히 대치만 하나 했다. 젬마 씨는 고무탄에 맞았는데 벨트의 쇠 부분에 맞아서 아무렇지도 않단다. 세상에 완전 운이 좋으시다. 자기도 황당하다며 웃으신다. 이거참


오후1시20분

전에 영어시험본다던 고등학생 친구(이름좀 물어볼걸..)가 최루가스를 많이 먹었나보다. 다른 사람들에게 부축을 받으며 내려온다. 저번 주에는 스컹크 물에 몸을 적시더니 오늘은 최루탄이 마구 날아온다.


오후1시30분

날씨가 안 좋더니 비가 조금씩 오기 시작했다. 여전히 대치 중이며 가끔 최루탄이 날라온다.


오후1시40분

갑자기 이스라엘 군들이 최루탄을 막 쏜다. 용감한 셰밥들을 받아던지기 바쁘다. 어라 갑자기 사람들이 환호성을 지른다. 무슨 일인지 가서 보니 스컹크 차다....아니 스컹크차가 오는데 왜 좋아하는 겁니까들....

55.jpg 66.jpg 

(최루탄 던지는 셰밥과 스컹크차... 아오 냄새가 장난이 아니다.)


오후2시15분

집회가 끝났다. 오늘은 왠지 별 거 없었다. 그리고 나도 저번 일로 아직 기분이 별로다. 함마드 네 집에는 잠깐 인사만 하려고 들렸다. 페이스 북 친구가 안되어 있어서 톰한테 꼭 메시지 보내놓으라고 하고 왔다.


오후4시

숙소로 돌아왔다. 근데 스콧과 패트릭은 나불루스로 다시 바로 간단다. 얘기를 들어보니 라말라에서 활동가 한 명이 머리에 최루탄을 맞았다고 한다. 다행히 심각한 것은 아니지만 회의가 잡힌 것 같다. 음... 나도 따라갈까 했지만 남아서 쉬기로 했다. 아마도 오늘 일과는 이걸로 끝일 듯 싶다.


12월13일 오전9시45분

저번 달에는 계속 하루하루 바쁘게 다녀서 일지를 작성하는데 애를 먹었는데 이번 달부터는 가끔은 이렇게 일정이 비는 날이 생긴다. 슬슬 이곳에 적응 이 된 건가? 여기도 이제 슬슬 낮에도 추워지기 시작했다. 아직 낙엽이 떨어진 것은 보지 못했지만 아침에 일어나 햇볕을 받아도 공기가 차다.


오후3시30분

별거 없다. 지금은 사담 씨가 창문을 달아주러 오셨다. 같이 아이들은 나이가 어린 것 같은데 아버지 일을 열심히 돕는다. 허허 기특하다. 한 두 번 해본 솜씨가 아닌 것 같다.

77.jpg

(이제 밤에도 춥지 안..덜 춥겠군 근데 보호구도 없이...)


오후6시30분

창문설치에 이어 인터넷 케이블 선 연결까지 해주신다. 다들 기술자시다. 너무 감사하다. 아이 중 한명이 나한테 쿵푸를 할 줄 아냐고 한다. 태권도랑 검도는 좀 할 줄 안다고 하자 배운 거라며 이상한 발차기를 보여준다. ㅋㅋㅋ 전에 무사 한테는 검도를 가르쳐 줬으니 이 친구들한테는 태권도를 조금 가르쳐줬다. 금방 금방 따라하더니 막 발차기하고 그런다. 나중에는 같이 놀았다. 생각해보면 여기 꼬맹이들은 처음엔 좀 시크하다가 같이 얘기하고 놀고 하면 금방 마음을 연다. 자식들~ 근데 좀 큰애가 나보다 영어 잘한다. 하핫 나란 새끼..

첨부
냐옹

0 댓글

목록

Page 1 / 2
제목 섬네일 날짜 조회 수

2015 ADEX 무기박람회 대응행동 함께할사람 모여라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15-09-09 42385

2015년 10월 20일부터 25일까지 성남 서울공항에서 진행되는 "2015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전시회 Seoul ADEX"가 사실은 살상무기를 사고팔기 위한 죽음의 시장임을 알리고, 이에 대한 저항의 목소리를 드러내기 위해 일주일동안 다양한 행동을 해보고자 합니다. 무기는 실제로 사람을 죽이는 데에 사용되고, 무기를 …

팔레스타인에서의 일지 12.11-13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14-12-16 5804

12월11일 오전9시30분 아침에 일어나고 나니 스콧이 ‘이제 좀 괜찮냐’고 걱정해주었다. 확실히 어제보다는 한결 낫기는 하다. 그나저나 어제부터 보낸 사진이 아직도 안갔다. 거참 오후2시40분 어제 만나기로 했던 분과의 연락이 이제야 되어서 지금 쿠프리카딕으로 출발했다. 근데 편의점앞에 또 군인들이 있다. 지겨운 놈들 …

한국 영화인의 이스라엘 보이콧 선언문

| 연대행동
  2014-08-12 7717

※ 현재 계속해서 연명을 받고 있으니, 많은 영화인 분들의 참여 부탁드립니다: http://goo.gl/lTM6Oy 학살자 이스라엘이 후원하는 영화제에 참여할 수 없습니다. - 이스라엘 대사관 후원으로 진행되는 EIDF영화제 보이콧을 선언하며.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을 공습한 이후 거의 한달 만에 사망자는 1900명을 넘어섰습니다. 1만…

이스라엘의 가자 공습 규탄 1인시위 (계속 업데이트)

| 연대행동 1
  • file
섬네일 2014-07-15 10730

참여를 원하시는 분은 표를 확인하시고 http://goo.gl/kJ77rh nablus3@gmail.com으로 원하시는 날짜와 이름, 연락처 보내주세요!! 7/20 월요일 (function(d, s, id) { var js, fjs = d.getElementsByTagName(s)[0]; if (d.getElementById(id)) return; js = d.createElement(s); js.id = id; js.src = "//connect.facebook.ne…

[기자회견문]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침공과 불법 정착촌 확대를 규탄한다!

| 연대행동 1
  • file
섬네일 2014-07-09 7857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공격 중단 요구 긴급 기자회견 이스라엘이 또다시 가자 지구에 대규모 공습을 단행하고 있다. 게다가 이스라엘 정부는 이미 소집된 1500명의 예비군에 더해 4만명의 예비군을 추가로 소집하고 가자 지구와의 국경에 수십 대의 장갑차와 탱크 등을 배치하여 언제든지 지상전을 개시할 수 있다고 위협을 …

2014년4월21일~22일 밀양

| 연대행동
  • file
  2014-04-25 6266

밀양 다녀온거 제가 개인적으로 쓴 글입니다. 할머니 인터뷰?내용 포합되어 있습니다. 2014년 4월 21일 월요일 작년에 이은 2번째 방문, 답사까지 포함하면 3번째 밀양 방문이다. 이제 송전탑 건설을 막기 위한 농성장은 4군데(101번,115번,127번,129번) 남았다. 서울·경기지역 활동가들은 129번에 집중하기로 되어있어서 나도…

팔연대가 주최하는 최초의 콘서트! 24일(토) 저녁, Rock against the Occupation에 오세요!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13-08-13 12790

뭔가 상근자가 뉴질랜드 사람이라서 그런가 활동에 영어가 많음...;;;; ㅎㅎㅎㅎ 팔레스타인평화연대 특별 기금마련 콘서트에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자리를 빛내주셔서 뜨끈한 연대의 힘을 보여주시고 멋진 라이브 음악도 즐겨보세요. 콘서트는 팔레스타인에 대한 이스라엘의 군사 점령과 그들의 투쟁을 알리는 자리가 될 …

2012 땅의날 국제 연대 행동 사진

| 연대행동 2
  • file
섬네일 2012-04-06 13683

http://gm2j.com/main/gmj-photos/ Global March to Jerusalem(GMJ) 라고 땅의날 국제 연대 행동에 저희 팔연대도 조인했었는데요, 여러 나라에서 땅의날을 함께 했네요. 여러분도 함께 감상(?)해 보시길 바랍니다^^ 얼마 전까지 한국에서 같이 활동했던 친구도 호주 멜버른에서 참여한 것 같아요 ㅎㅎ 그를 아시는 분은 한 …

[이야기마당] 가수 나윤선씨의 이스라엘 공연과 문화적 보이콧

| 연대행동 1
  • file
섬네일 2012-01-16 14966

< 팔레스타인평화연대 2012년 첫 이야기 마당> "그녀의 아름다운 노래가 점령의 찬미가가 되기 전에" - 가수 나윤선 씨의 이스라엘 공연과 '문화적 보이콧' 일시 2012년 1월 19일 (목) 7시~ 장소 팔레스타인평화연대 사무실 [지도]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83-8 2층 070-7847-5784 신청 장소가 작으니 참석하시는 분은 되도록…

팔레스타인평화연대 '제9차 고립장벽 반대 공동 행동' (2011.11.12)

| 연대행동 2
  • file
  2011-11-23 14445

11월 12일 마로니에 공원에서 진행한 연속된 정지 동작으로 만든 퍼포먼스 영상이 나왔습니다~ 많이 봐주시고 널리 퍼뜨려 주세요!! 영문 자막은 이 쪽으로 -> http://youtu.be/-Alm-gq3PRI 그날 나눠드린 리플렛도, 전시한 판넬도 내용은 물론이거니와 보기에도 너무 아름답고 훌륭했는데요!!! 우리 단체에서 한 일이지만; …

[알림/11월12일] 2011년 고립장벽반대 국제행동의 날

| 연대행동 1 4
  • file
섬네일 2011-11-08 10449

2011년 고립장벽반대 국제행동의 날 : 이스라엘과 우리 사회가 세운 이 장벽, 그냥 못 본 적 하시겠습니까 ? 일시: 2011년11월12일 (토) 14시~17시경 (어더워 질 때까지...) 장소: 마로니에 공원 [TTL무대 입구 부근 인도부분] (서울/대학로) [지도] http://goo.gl/ZFgbo 내용: - 고립장벽(분리장벽), 점령촌(정착촌), BDS(보…

늦은 팔레스타인 이야기

| 연대행동 3
  • file
섬네일 2011-01-13 20675

팔레스타인 유스호스텔에서 만난 고양이. 아랍 고양이는 정말 이상한 소리를 냅니다 ㅎㅎㅎ 너무너무 귀여운 요상한 소리를 내요. 요 고양이는 사람에 익숙해져서 침대 위로 쩜프해서 사람이랑 같이자더라구요.. 저두 껴안고 부비부비했답니다. 아랍인들은 고양이를 대부분 좋아한답니다^^ 이 곳의 대표적인 음식인 팔라펠이…

팔레스타인 요리! 12/16 만남의 날

| 연대행동 2
  • file
섬네일 2010-12-19 22736

이 날의 셰프는 이치! 이치의 요리들~~에 더해 올리브 피클과 오렌지 렌즈 콩 스프는 아만다의 작품이었습니당~ 이 날의 모든 요리는 완전한 채식 요리들!!  행사 장소가 어두워서 사진이 잘 안 나왔지만.. 정말 정말 맛있었어요!!!!!!!!!!!!!!!!!!!!!!!!!! 진짜 참가자 모두 입을 모아 혀를 내두름< ㅋㅋㅋㅋ 마끌로바:Makl…

2010 평화 군축 박람회 참가~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10-10-15 19003

매년 한국정부는 무기 박람회를 개최합니다. 2010년 10월 3일, 그에 대항하며 열린 제1회 평화군축박람회에 멤버들이 다녀왔습니다. (그런데 제가 알아본 바로는 올해는 무기 쇼를 안 하는 것 같더라구요. 정보를 못 찾았는데, 하는 건지 마는 건지?) 영상을 보는 여러분(멤버들) 솟대 만들 재료로 연필을 만들고 기뻐하는..ㅋ…

6월 10일 학살국가의 대통령 시몬페레스 방한을 항의하는 행동들

| 연대행동 8
  • file
섬네일 2010-06-14 13162

1. 학살 국가 이스라엘 대통령, 시몬페레스의 방한에 항의하는 기자회견   시몬 페레스가 부끄러운 줄도 모르고 한국에 방문하고, 한국 정부는 학살 국가 이스라엘과 협력하겠다고 두 팔 벌려 시몬 페레스를 환영하며 그의 방한에 대해 어떤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  구호선 공격 이후 시몬 페레스의 방문을 취소한 베트남 정부…

5.29 인권영화제

| 연대행동 4
  • file
섬네일 2010-06-08 10590

영화제가 열리는 마로니에 공원에 도착한 시각은 11시 30분. 시작은 12시부터이지만 영화제 준비는 한창이었다. 공원에 돌아다니는 사람은 놀러나오신 영감님들이 대부분이었으나 미리 알고 찾아온듯 한 대학생들도 많았다. 96년부터 시작된 영화제는 올해로 14회 째이며 표현의 자유를 주장해 사전심의, 검열행위를 부정한 채…

팔레스타인 사람들에게 물을 - 제천간디학교에서

| 연대행동 4
  • file
섬네일 2009-12-23 14735

백동훈님이 제천에서 ;ㅁ; 완전 감동 ;ㅁ; 평화조개 가져가세요!!

20일 활동보고대회 잘 마쳤습니다><

| 연대행동 5
  • file
섬네일 2009-11-21 9704

덩야핑이 보낸 최종참석확인메일;에 답장한 사람이 저밖에 없어서<;;;;;ㅋㅋㅋㅋㅋㅋㅋ 뭔가 공간이 텅텅 빌까바 긴장긴장 하고있었는데 예상외로!ㅋㅋㅋㅋㅋ 꽤 많은 분들이 평화박물관을 채워주셨삼 꺆 미니 얘기는 완전 계속 웃으면서 들엇어염 중간에 쩜 슬픈얘기도 잇었지만 ㅠㅠ 미니 얘기의 핵심은 요거심ㅋㅋㅋㅋㅋㅋ…

추석 참기름 판매 후원 내용이예요..

| 연대행동 2
  • file
섬네일 2009-10-30 9893

며칠전 추석전 판매한 참기름 판매 수익금이 팔레스타인의 한 가정에 전달 되었습니다..   팔회원들도 함께 구매를 해 주셔서 감사하구요.. 수익금은 팔레스타인에 있는 파티마&라흐마 모녀에게 전달 되었습니다.   다음은 팔레스타인에 있는 미니가 누리에게 보낸 메일 전문입니다. ====================================…

파병국 국민으로 살아가는 것에 대하여

| 연대행동
  • file
섬네일 2009-02-26 8253

http://www.mediau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875          ▲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선언 기자회견          [이용석] 은국의 병역거부 선언이 건네는 질문 2009년 02월 25일 (수) 16:39:46     &…

Board Links

Page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