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the author

진보넷 활동가기도 하다능

히스타드루트를 보이콧하자

노동절을 맞아 팔레스타인 노동조합 운동은 전 세계의 노동자, 특히 작금의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 상황에서 목숨을 걸고 일하는 모든 필수 업종 노동자들에게 경의를 표한다. 우리는 코로나 19로 목숨을 잃은 모든 노동자와 현장 활동가들에게 경의를 표한다. 이 팬데믹은 우리의 집단 노동이 세계 경제의 기능에 얼마나 필수적이고, 그러면서도 저평가되고, 인정받지 못하는지를 폭로했다. 이곳 [이스라엘에] 점령당한 팔레스타인의 우리는 식민주의 […]

버트란드 러셀

나치에 당한 유럽 유대인의 고통 때문에 우리는 이스라엘에 공감해야 한단 얘길 흔히들 한다. 나는 이런 얘기에서 어떤 고통이 계속되도록 할 근거를 찾을 수 없다. 지금 이스라엘이 자행하는 일은 용납될 수 없고, 지금의 참상을 정당화하기 위해 과거의 참상을 들먹이는 것은 역겨운 위선이다.

20세기의 대표적 지성인 버트란드 러셀은 평화운동가였습니다. 1970년 1월 31일 쓰여 그의 사후에 발표된 마지막 글에서 러셀은 이스라엘의 침략 및 영토 병합은 그런 공격행위를 국제사회가 얼마나 더 용인할 것인지에 대한 실험이기도 하다고, 그렇기 때문에 이스라엘을 규탄해야 한다고 말합니다.

전문(영문): 버트란드 러셀의 마지막 메세지

영원한 군사점령의 약속, 트럼프의 “세기의 딜”

트럼프 대통령은 줄곧 팔레스타인-이스라엘 문제를 더 끌 필요가 없다며 임기 중에 실질적인 해법을 내놓겠다고 장담해 왔습니다. 그러고는 중동이나 팔레스타인 문제에 대해 아무 식견도 경험도 없이 오직 이스라엘의 위정자들과 개인적 친분만 있는 자신의 사위를 청사진을 내놓을 담당자로 앉혔습니다. 그러고는 부패 스캔들로 핀치에 몰린 이스라엘 수상 네타냐후의 재선을 돕기 위한 카드로 ‘해결책’의 발표를 미뤄댔습니다. 결국 작년 6월 […]

왈라의 선택 What Walaa Wants, 2018

– 마스카라도 금지야 – 마스카라를 해야 속눈썹이 풍성해지는데요? – 하지 말라면 하지 마 ㅋㅋㅋㅋㅋㅋㅋㅋ<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경찰이 되고 싶다는 주인공 ‘왈라’는 ‘발라타 난민촌’에 사는 난민 소녀다. 팔레스타인 서안지구 나블루스에 위치한 발라타 난민촌은 서안지구 난민촌 중에서도 인구밀도가 가장 높고, 이스라엘 군사점령에 맞선 1987년 1차 인티파다(민중봉기)가 처음 발발했던 곳이다. 그만큼 이스라엘군에 많은 이들이 살해당하고 투옥당한 곳이기도 하다. 왈라의 엄마도 이스라엘 감옥에서의 8년간의 […]

신년 파티 함께 해요! 1월 9일(목) 저녁 7:30, 서대문역 레드북스

신청 링크:https://forms.gle/GMhEcxNygEyzdYxp8 지난 활동을 공유하고 새로운 활동 계획을 세우는 자리에 함께 해 주세요! 이야기 나눔 후 “인티파다” 보드게임을 플레이합니다. 2020.1.9 (목요일) 저녁 7시 반, 서대문역 레드북스에서 참가비: 5천 원 간식과 주먹밥(비건 포함)이 제공됩니다. 럭키 드로우! 뽑기도 있어요! 텀블러 지참 부탁드려요! 장애인 접근성(엘리베이터)이 좋지 않습니다. 죄송합니다. 신청 링크:https://forms.gle/GMhEcxNygEyzdYxp8

버니 샌더스와 팔레스타인

“나는 이스라엘 키부츠에서 몇 달 지낸 적이 있다. 나는 단순히 이스라엘이 존재할 권리만이 아니라, 평화와 안보 속에 존재할 권리를 전면적으로 지지한다.” 미국의 진보적 정치인 버니 샌더스가 한 말인데요. 내년에 미국 대선이 있을 예정이죠. 미국 민주당의 대선 후보 5명이 10월 28일에 미국의 주요 유대 로비 단체 ‘J Street’의 연례 총회에 참석했는데, 거기서 한 발언입니다. 미국은 로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