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아랍어
문양 출처: Freepik

 

아랍어는 ‘후쓰하’라는 공식 아랍어와 ‘암미야’라는 구어체 아랍어로 크게 나눌 수 있습니다. 후쓰하는 꾸란이 쓰인 7세기 당시의 아랍어이고 암미야는 오늘날 대화에서 사용되는 현대 언어이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차이가 있습니다. 꼭 그렇진 않지만, 대충 후쓰하가 서울말에 해당한다면, 암미야는 지역 방언이라고 말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랍어가 사용되는 지역이 넓기 때문에 각 언어권마다 암미야가 다르고, 그 암미야 중에서 우리는 레반트 지역(팔레스타인, 레바논, 요르단, 시리아)의 암미야를 배우려는 것이구요.

후쓰하를 배울 때처럼 글자, 문법 중심으로 배우는 게 아니라, 당장 레반트 지역에 가서 만난 사람들과 일상 언어로 대화할 수 있는 암미야를 배우는 것입니다. 회화라고 생각해 주세요. 이 점 숙지하시고 궁금하신 점은 더 물어봐 주세요~ nablus@gmail.com

※ 사무실 오시는 방법: 약도 클릭

아랍어 수강신청
* 필수항목
이름/별명 *
내 답변
연락처 *
내 답변
이메일 *
내 답변
아랍어를 배워 본 적이 있나요?
저녁 식사를 제공해 드립니다.(팔라펠랩 위주로)
알러지나 못 먹는 음식이 있으면 알려주세요
요청사항이나 궁금하신 점
내 답변
제출
Google 설문지를 통해 비밀번호를 제출하지 마세요.
이 콘텐츠는 Google이 만들거나 승인하지 않았습니다. 악용사례 신고 - 서비스 약관
 
 
https://www.gstatic.com/_/freebird/_/js/k=freebird.v.ko.c6ywOgp8WPo.O/d=1/rs=AMjVe6iaeWDfeHfpCyEPOU_YLE5mQ5zh7g/m=viewer_base
태그

금잔디 · 아랍어

Discussion

Leave a reply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