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또다시 난민이 된 난민들

– 시리아 내전을 피해, 다시 가자 점령을 피해.   “팔레스타인에 돌아오길 꿈꿨었지만, 이제는 야르무크로 돌아가길 꿈꾼다.”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서 열린 시리아 난민 시위에서 한 팔레스타인 난민은 이런 피켓을 들고 있었다. 야르무크는 시리아의 팔레스타인 난민촌이다. 2011년 시리아[…]

강요된 선택, 팔레스타인 청년들의 몸이 무기가 되기까지

※ 이 글은 사회주의 정치신문 해방에 기고한 글입니다. (원글 링크) 팔레스타인에서 들려오는 소식 9월 이래 팔레스타인에서 들려온 소식들은 여느 때보다 충격적이다. 이스라엘 불법 정착민들이 피 흘리며 죽어가는 팔레스타인 소년을 비디오로 촬영하고, 이스라엘 군인들이 차를 타고[…]

팔레스타인에서의 협박과 착취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땅에 건국된지 70년 가까운 세월이 흘렀다. 이스라엘이 남은 팔레스타인 땅마저 점령한지는 50년이 다 돼 간다. 그 점령과 식민화 속에서 우리가 자주 접할 수 있는 뉴스는 이스라엘군이 점령지 팔레스타인에 폭격을 퍼붓는다거나, 봉쇄된 팔레스타인 땅에[…]